최신동향

DYENG의 사업분야와 관련된
전세계 최신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아이에스동서, ‘수도권 최대 규모’ 폐배터리 전처리 공장 준공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관리자
조회 362회 작성일 24-02-27 16:39

본문

2d7f113e14c405b41407f417c99d1575_1709019355_949.jpg

▲아이에스비엠솔루션 화성공장 외부 전경. (자료제공=아이에스동서) 


아이에스동서(IS동서)의 자회사 아이에스비엠솔루션은 지난해 12월 수도권에 전기차 폐배터리를 파·분쇄할 수 있는 전처리 공장을 준공했다고 26일 밝혔다.


아이에스비엠솔루션 폐배터리 전처리 공장은 경기도 화성 일대에 연면적 8250㎡(약 2500평) 규모로 조성됐다. 연간 7000톤 분량의 폐배터리를 재활용할 수 있는 수도권 최대 규모 전처리 생산설비를 보유하고 있다.


이 공장은 사용 후 폐배터리를 안전하게 파쇄하고 희유금속이 들어있는 블랙매스(이하 BM) 생산까지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는 일괄 자동화 시스템을 도입한 최첨단 공장으로 생산품의 경쟁력 있는 제조원가를 구현할 수 있다.


(...)


아이에스동서 관계자는 “전기차의 폭발적 성장과 맞물려 사용 후 배터리에 대한 물량 급증이 예상되는 가운데 아이에스동서는 국내 최초 페배터리 리사이클링 벨류체인을 구축하고 업계를 선도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이 폐배터리 전처리 공장 준공을 기점으로 전처리 분야에 대한 독보적인 기술력 확보하고, 해외 공급망을 통해 리사이클링 글로벌 규제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에스동서는 업계 최초 폐배터리 회수부터 핵심원료 추출까지 폐배터리 리사이클링 전주기를 수행할 수 있는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 경기도 일산에 위치한 △인선모터스(전기차 수집· 운반·해체)를 통해 전기차 폐배터리 원재료를 수급하고, 경기 화성에 있는 △아이에스비엠솔루션이 전처리를 통해 블랙매스를 생산하며, 경북 구미에 있는 △아이에스티엠씨가 후처리 공정을 통해 블랙매스에서 리튬, NCM복합액 등 희유금속을 생산하고 있다.


아이에스동서는 올해 3월 6일부터 8일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규모 이차전지 전시회인 ‘인터배터리 2024’에 참가해 국내 유일의 폐배터리 리사이클링 밸류체인 경쟁력과 비전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투데이 / 한진리 기자 truth@etoday.co.kr




* 기사 전문은 아래 원문 링크 참조


Total 52건 1 페이지
  • RSS
최신동향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52 관리자
51 관리자
50 관리자
49 관리자
열람중 관리자
47 관리자
46 관리자
45 관리자
44 관리자
43 관리자
42 관리자
41 관리자
40 관리자
39 관리자
38 관리자

검색